본문 바로가기

선셋의 맛집여행 _ 말리부와 함께 한 전국 5대 짬뽕, 대구 진흥반점을 짬뽕을 소개합니다.

날씨가 쌀쌀해지고 있습니다.
이런 따뜻한 날씨에는 따뜻한 짬뽕이 제격입니다.

오늘은 전국5대짬뽕의 마지막 순서로 인천에서 제일 먼 대구 진흥반점의 짬뽕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대구 하면 뭐가 떠오르시나요?

사람들마다 대구에 대해서 떠오르는 이미지는 모두 다르겠지만 저는 "김광석의 고향" 이라는 이미지가 머리에 남아 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사람이라서...

얼마전 모 통신사에서 "현실을 뛰어넘다"라는 컨셉으로 김광석과 요즘 한창 대세인 아이유를 합성하여 함께 한 무대에 세웠는데 그 무대에서 잠시나마 김광석의 웃는 모습이 있어서 설명 사진으로 올립니다. 오래 웃을 수 있었으면 참 좋았을텐데...

1964년 1월 22일 태어나 11,673일을 살다가 1996년 1월 6일 생을 마감한 영원한 가객 김광석의 고향 대구에서 김광석 만큼이나 진한 맛이 우러나는 짬뽕이 있다는 소식에 말리부와 함께 긴 여행을 떠났습니다.


이런 여행은 오붓하게 둘이서 데이트하듯 가야 하는데 시커먼 남자 셋이서 출발했습니다.


따뜻한 짬뽕 한그릇 먹으려고 대구까지 갔는데 과연 후회하지 않을 수 있을까요?


전국5대짬뽕집 대부분이 그러하듯 이곳도 재료가 떨어질 때 마감을 하는 즉 그날 구입한 싱싱한 재료를 그날 모두 소진하는 아~~~주 바람직한 정책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주의하실 사항은 "일요일 영업 안한다"는 것과 또 하나는 아침 9시부터 영업을 하는데 줄 오래 안서시려면 좀 일찍 가는것이 좋습니다.


우린 좀 늦게 10시 정도에 갔는데 거의 1시간 이상을 기다렸습니다.

진흥반점은 남구의 미군부대 바로 뒤에 위치하고 있는데 반점 바로 옆 자전거 가게 할아버지가 난로를 피워 놓으셔서 따뜻하게 손을 녹일 수 있었습니다.


손님들 줄 선 모습과 가게 내부의 모습을 한꺼번에 보실 수 있도록 촬영하였습니다.
실감 나시나요?

대부분의 짬뽕집과 마찬가지로 조금 오래되고 좁은 가게입니다. 옆에 방이 하나가 더 있습니다.


메뉴는 딱 하나만 봤습니다.
짬뽕 5,000원

전 짬뽕만 봅니다. 밥을 먹고 싶으면 짬뽕을 먹다가 밥을 따로 시킵니다. 그래야 제대로 된 짬뽕을 먹을 수 있습니다.

>>> 진흥반점 짬뽕의 특징

1. 돼지고기 육수를 사용한다.
2. 불맛을 제대로 느끼게 뜨겁게 요리한다.
3. 합석을 강요하지 않아서 앉기에는 편하지만 가계 회전은 빠르지 않고 요리가 나오는 시간도 꽤 오래 걸린다.


제가 이전 포스팅에서도 계속 말씀을 드렸지만 곤충은 머리, 가슴, 배로 나누고 짬뽕은 국물 -> 고명 -> 면의 순서로 맛보고 평가한다고 했습니다.

오늘도 이 순서로 맛보고 이 순서로 평가합니다.

>>> 국물

맵다는 정보를 사전에 입수하고 먹어서 그런지 그렇게 맵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시원하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돼지고기로 우려낸 육수라서 그런지 시원한 느낌이었고 다른 짬뽕집 보다 국물이 더 뜨거웠습니다.



>>> 고명

짬뽕은 불맛이라는데 중국실 후라이판 웍에 잘 볶아서 맛을 낸 돼지고기의 맛이 너무도 환상적입니다.
고명의 양은 과하지도 부족하지도 않습니다.
함께 한 일행은 "삼겹살로 구운 돼지고기 보다 더 맛있다"고 평가를 했습니다.
숙주나물과 사진에 보이는 부추가 고명에 들어간 것이 다른 짬봉집들과는 차별화 된 구성입니다.



 

>>> 면

면은 기계면이며 반죽은 직접 하는것 같았습니다.
기계면이었지만 텁텁하지 않았고 불맛을 제대로 봐서 그런지 깊은 맛이 났습니다.

 

 


3명이 함께 갔는데 한명은 짬뽕밥을 시켰는데 짬봉밥도 꽤 맛이 있었고 밥을 말아 놓은 상태에서도 국물의 온도가 떨어지지 않은것이 뜨거운 돼지국밥을 먹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 아~주 주관적인 종합 평가

 Excellent !!! 

 전국5대짬뽕 중 개인적으로는 최고의 맛이라 생각됩니다.
 대기 시간이 좀 길어서 그렇지 기다린 보람이 있는 맛이라 생각됩니다.
 짬뽕은 오전에 드시는 것이 제대로 된 맛을 보실 수 있습니다.


진흥반점 찾아 가실려면 아래 정보 참고하세요.

053-474-1738

대구광역시 남구 이천동 311-28


지도 크게 보기
2012.1.10 | 지도 크게 보기 ©  NHN Corp.


짬뽕 먹으러 함께 간 말리부입니다. 천원 주고 따뜻한 양지에 주차해줬습니다.

이상 추운 겨울에 따뜻한 짬뽕 먹으러 대구 다녀온 선셋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