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5 16:24



안녕하세요,
쉐보레 볼트(BOLT) EV 소식을 발빠르게 전하고 있는 토비토커 토식이 인사드립니다.

 


지난 10월 26일부터 29일까지 열린 한국전자전(KES: Korea Electronics Show)에서 국내에 공식으로 첫 선을 보인 쉐보레 볼트(BOLT) EV.



이 전자전 행사에서 국내 첫 선을 보인 쉐보레 볼트 EV가 2017년 상반기 중 국내에도 정식으로 출시될 계획이라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볼트 EV 출시가 점점 가까워지는 지금, 볼트 EV가 국내보다 먼저 출시된 북미 시장의 반응을 만나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쉐보레 볼트(BOLT) EV의 매력?

 

 

전기차의 성능을 판단하는 기준으로 가장 크게 작용하는 것, 아마도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인 'Driving Range'일 것입니다. 별도의 시간을 들여 배터리를 충전해야 하는 전기차의 특성 상 이 주행 가능 거리가 길어야 한다는 것은 당연한 이야기인데요. 쉐보레 볼트(BOLT) EV의 가장 큰 매력은 바로 그 주행 가능 거리가 타 전기차 모델 대비 매우 길다는 것입니다.

 

쉐보레 볼트 EV는 미국 환경청(EPA)으로부터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가 238mile(383km)에 달한다는 것을 인증 받은 바 있고, 국내 출시에 앞서 우리나라 환경부로부터도 미 환경청과 동일한 수준인 383.17km의 주행 가능 거리를 인증 받았습니다.

 

수치 상으로는 주행 가능 거리가 어느 정도인지 감이 잡히지 않으신다고요? 서울 N타워에서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까지 약 390km의 거리를 추가 충전 없이 주행할 수 있다면 좀 더 쉽게 이해하실 수 있을 듯 합니다.



쉐보레 볼트(BOLT) EV, 먼저 출시된 미국 시장의 반응은?

 


현존하는 전기차 중 독보적인 1회 충전 주행거리, 200마력에 달하는 최고 출력, 36.7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하는 등 뛰어난 상품성을 보인 쉐보레 볼트(BOLT) EV는 모터트렌드(Motor Trend) '2017 올해의 차', 그린카 저널(Green Car Journal) '2017 올해의 친환경차',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 '2017 베스트 자동차 TOP 10' 에 선정되는 등 작년 말부터 북미 현지 언론에서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올해 1월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북미 국제 오토쇼에서는 미국과 캐나다의 각종 매체 자동차 전문 기자단 57명의 투표 결과, 364점을 획득하며 '2017 북미 올해의 차'에 선정되기도 했지요. 북미 오토쇼 23년 역사 상 전기차가 '올해의 차'에 선정된 것은 쉐보레 볼트(BOLT) EV가 처음이라고 하네요.


 

언론이 아닌 실질적 소비자의 반응은 어떨까요? 작년 12월 13일 미국 California에서는 쉐보레 볼트(BOLT) EV의 첫 일반인 고객 세 명에게 차량 전달식이 이루어지는 등 볼트 EV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점차 늘어나고 있는데요.


[ 게시글 출처 : http://gm-volt.com/ Forum 란 ]

 

쉐보레 볼트(BOLT) EV 오너들이 늘어나며 그에 대한 긍정 경험을 공유하는 소비자들 또한 늘어나고 있습니다. 위 이미지는 현지 고객의 실제 게시글 중 하나를 캡쳐한 이미지인데요. 쉐보레 볼트 EV의 높은 효율성과 시트의 안락함, 공간 편의성 등을 언급하고 있습니다. 

 

이 외에도 애플의 공동 창업자 스티브 워즈니악(Steve Wozniak)은 쉐보레 볼트(BOLT) EV의 양산 전 모델을 테스트 드라이빙한 뒤 SNS를 통해 자신이 쉐보레 볼트 EV의 매력에 푹 빠졌음을 밝힌 바 있습니다. 그리고 그는 2017년 1월 4일 그의 SNS를 통해 쉐보레 볼트 EV 구입 소식과 볼트 EV가 본인의 메인 카가 가 될 것이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IT 천재가 반할 정도로 매력적인 최첨단 기술 집약체 볼트(BOLT) EV. 이 정도면 쉐보레 볼트 EV가 얼마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지 더 설명하지 않아도 되겠죠?



쉐보레 볼트(BOLT) EV, 국내 소비자 예상 반응은?


 

앞서 말씀 드린 것처럼 쉐보레 볼트(BOLT) EV의 국내 시판은 금년 상반기 중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아직 전기차 충전 인프라가 부족하기에, 전기차 모델이 인기를 얻는 것은 쉽지 않은데요. 오히려 이런 인프라 부족 때문에 쉐보레 볼트 EV의 최대 장점인 'Long Driving Range'가 더욱 긍정적인 반응을 일으킬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그 밖에 150kW급 고효율의 전기모터가 동력원으로 사용되어 뛰어난 가속 성능을 발휘하는 것, 그와 함께 실내 소음을 '제로'에 가깝게 만든 것은 소비자로 하여금 '펀 드라이빙(Fun Driving)' 또한 기대해 볼 수 있도록 합니다.

 

 

쉐보레 볼트(BOLT) EV는 CUV형 차량 디자인을 채택, 넉넉한 공간을 자랑하는데요. 이 또한 국내 자동차 시장에 어필할 수 있는 또 다른 매력으로 보입니다.

 

 

전기차 시장의 판도를 바꿀 게임 체인져(GAME CHANGER) 쉐보레 볼트(BOLT) EV의 국내 1호차 주인공은 누가 될 지, 쉐보레 볼트 EV가 국내 도로 위를 누빌 그 날이 언제가 될 지 기대됩니다.





공유하기
  1. 샐런 2017.03.16 14:03
    주소 수정 댓글

    먼저 제임스 김 사장님의 이번 크루즈 불량 대응 건에 대해서 박수를 보냅니다~!
    진짜 쒜벌레 고객이 쒜벌레 자동차에 바라는게 뭔지 잘 판단해서 처리한 점에 팬심이 생길 정도네요.ㅎㅎ

    그러나~! Bolt EV...
    하~ 그토록 GM 블로그에다 글을 올렸건만, 결국 셀프씰링 타이어를 사용한다구요?
    차라리 셀프씰링 타이어 끼울 돈으로 에어백을 하나라도 더 장착해주고
    일반 타이어를 끼워줬어야죠~!!! ㅜㅜ
    가격이 풀옵션 4천 후반~5천만원이라는 소문이 자자~한데,
    진짜 그 가격이라면 '합리적'이라는 수식어를 잘못 사용했다고
    저를 비롯한 네티즌 후폭풍이 몰아칠겁니다.
    내일이면 모든게 밝혀지겠지만,
    Bolt EV 사려고 목이 빠져라 기다리는 사람으로서
    '합리적' 이 세 글자를 배신하지 않으시길 바라겠습니다.

  2. 서인환 2017.03.17 11:19
    주소 수정 댓글

    주행거리를 보면 내륙용인데
    제주도에 파네요.

  3. 더루크 2017.03.22 00:02
    주소 수정 댓글

    사전계약이라고 계약금만 100만원 받아가고 아직까지 출고일정. 판매대수. 인도시기. 뭐. 하나 투명하게 공개되는거 없이 그냥 기다리란다. 정말~~짜증나는 쉬보레. 전기차 주행거리 길면 뭐하나. 보조금지급끝나면 누가 사냐~~ 아이오닉 주행거리 짧아 쉬보레선택했더니 내돈100만원만 남한테 줘났네요. 짜증이~~

    •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자 2017.03.22 08:48
      주소 수정

      안녕하세요?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 담당자입니다.
      쉐보레 BOLT-EV에 대한 애정어린 조언 감사합니다.
      사전계약 당일 예상보다 너무나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조기 마감되어 불편 끼쳐드린점
      정말 안타깝고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출고일정을 포함한 모든 공식적인 안내는 추후 공지예정입니다.

  4. 찰스2 2017.03.22 05:44
    주소 수정 댓글

    계약금을 받았으면, 그에 따른 조치를 공/식/적으로 해야죠!! 왜 밀실에서 꿍짝꿍짝 하듯이 정보공개를 안하나요? 예비 전기차 오너로서 매우 실망입니다!!!

    •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자 2017.03.22 08:49
      주소 수정

      안녕하세요?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 담당자입니다.
      쉐보레 BOLT-EV에 대한 공식적인 안내는 추후 공지예정입니다. 예상치못한 폭발적인 접수로인한 불편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5. 제이린 2017.03.22 12:21
    주소 수정 댓글

    저도 지금 사전 예약 하고 기다리고 있는데, 이거 너무한 조치 아닌가 싶습니다. 그래도 대기업인데, 업무처리는 동네 마트보다도 못한듯 하네요, 쉐보레 정말 좋아했는데, 정말 실망입니다. 출시 전, 볼트ev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은 사전 조사가 어느정도 진행 되었다면 이렇게 무작정 기다리라는 상태까지는 안왔을 텐데요, 안그래도 지금 사전 계약한 분들 모두 분노 상태이며, 어떤 결론이든 다들 왈가왈부 말이 많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러니 무작정 기다리기 보다 어떤 결론이라도 내서 공지함이 맞을듯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고객들 몇일동안 기다리게만 하고는 공식적인 사과도 없는것도 아쉬움이 많이 듭니다. 어서 조속히 대책 세워서, 모두에게 좋은 결과 돌아가길 바랍니다.

    •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자 2017.03.22 13:32
      주소 수정

      안녕하세요? 쉐보레 톡 블로그 운영 담당자입니다. 고객님들의 따끔한 지적과 조언 감사합니다.
      쉐보레 BOLT-EV에 대한 공식적인 안내는 추후 공지예정으로 안내드리게 되어 너무나도 송구할 따름입니다. 예상치못한 폭발적인 접수로인한 불편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6. 모모비 2017.03.23 07:27
    주소 수정 댓글

    너무 안타까워 몇자 적습니다. 미국본사와 협의 중인 걸로 아는뎅 아시겠지만 보조금이 한장되어 있는 상황에서 기한만 질질 끄는 건 사실상 계약위반아닌가요 사전계약의미 그리고 나중에 추첨한다고 한거 그리고 벌써 오늘포함 6일이 흘렀네요 회의를 몇번이나 했고 결론도 이미 나있을 것 같은데 반응이 폭발적이다라..... 그럼 더 신경쓰는게 맞는데 한국 소비자를 너무 우습게 보는건지 아니면 쉐보레가 직원들을 홀대하는건지... 직원들은 무슨 죄입니까 방침이 내려와야 일을 할 것 아닙니까 욕은다 영업점이 다 먹고 기업이미지는 똥칠하고 그 죄송하다는 이야기 그만하시고 이 차 이벤트 처럼 이번만 팔 것 아니잖아요 그럼 그만큼 한국소비자들 공들이세요 그리고 앵무세처럼 같은 댓글말고 일좀 하세요 아니 애초에 선착순이면 벌써 예치금내고 인도받을 날 기다렸을 텐데 이건 아직도 제자리 제발 일 좀 합시다 저도 이런 글 그만 남기고 싶네요

  7. 루키아범 2017.03.23 18:10
    주소 수정 댓글

    한심하다 한심해....

  8. 브레이크 2017.03.24 08:22
    주소 수정 댓글

    공차중량이 1600이넘는데 2p브레이크인가요?? 2p면 상당히 밀릴것같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