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2. 25. 13:20

한국지엠 지역사회 공동발전 위한 '우리는 인천' 업무협약식 현장 스케치



안녕하세요, 토비토커 지고릴라입니다.

 

지난 18일 인천광역시 청사에서 한국지엠은 인천시와 지역사회 공동발전 협력강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습니다. 한국지엠과 인천시를 포함, 6개 단체가 공동으로 체결한 이번 업무 협약은 인천 내 쉐보레 판매 확대 및 지역순환경제 발전을 통한 인천 가치 재창조에 초점이 맞추어졌습니다. 그럼 그 현장으로 가보시겠습니다.

 


 

업무협약식이 있었던 인천시청 본관입니다. 인천에 살고 있었지만 인천 시청 본관에 가본 적은 이번이 처음이었습니다.




이번 협약식은 시청 본관 1층 중앙홀에서 진행되었습니다. 중앙홀 뒤쪽에는 인천시의 역사 및 인천을 설명하는 자료들이 잘 게시되어 있습니다.

 


 

협약식이 체결되는 탁자 옆에는 말리부와 더 넥스트 스파크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세일즈 책자와 차량의 제원을 설명하는 자료도 함께 비치되어 있습니다. 




반대쪽에는 '우리는 인천'이라는 문구로 장식되어 있는 트랙스가 있었습니다. 하트 모양이 인상적이네요.

 



유정복 인천시장의 도착과 함께 업무협약 체결식이 시작되었습니다. 



 

개회식과 함께 각 기관장에 인사 말씀이 시작되었습니다. 한국지엠의 제임스 김 사장은 "이번 협약은 지역 내 쉐보레 제품 판매증진 등 경제 활성화를 통한 동반성장은 물론, 인천 지역 자동차 산업과 경제발전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한국지엠과 이해관계가 밀접한 지방자치단체와 유관 경제기관이 지역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갖고 참여한 만큼 내실 있는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유정복 인천시장은 "중국발 리스크 등 글로벌 경제위기로 국가 및 지역 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특히, 자동차 산업은 인천시의 미래 먹거리 8대 전략 산업 중 하나인 만큼, 인천의 주요 가치인 한국지엠을 중심으로 한 자동차 산업 연계 협력 강화를 통해 지역 기반 기업의 견실한 성장과 지역사회 기여라는 선순환적 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지부 고남권 지부장은 "노사 간 신뢰를 바탕으로 한 대화와 협력은 일하기 좋은 환경 조성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필수적"이라며, "다각적인 상호협력과 대화를 통해 지역경제 발전에 대해 노동조합도 지속적으로 고민하고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각기관장님들의 협약서 서명이 시작되었습니다. 이런 협약식은 처음이라서 엄숙한 분위기를 예상했지만, 협약식 내내 밝고 활기찬 분위기로 진행되었습니다.




생각보다 빠른 전개로 협약서 서명 이후에 바로 기념촬영이 시작되었습니다. 앞으로 한국지엠과 인천광역시, 전국금속노동조합한국지엠지부, 인천상공회의소, 인천경영자총협회, 한국지엠협신회 등 6개 단체는 인천가치 재창조를 위한 ‘우리는 인천’ 캠페인 추진, 내 고장 중소기업 제품 애용 캠페인, 인천지역 내 쉐보레 점유율 향상을 위한 활동을 함께할 예정입니다.




협약식에 빠질수 없는 장면이죠. 손잡기 포즈와 함께 한 컷! 협약 참가 단체들은 인천지역 친환경 및 첨단 자동차 보급 확대를 위한 협력도 강화할 예정입니다. 정부의 친환경차 지원 확대에 맞춰 인천지역의 친환경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대시민 홍보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시승행사를 개최해 한국지엠 친환경자동차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스마트카, 자율주행차 등과 같은 미래형 첨단 자동차의 운행기반 조성을 위한 방안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계획입니다.

 


 

본행사가 완료되고 식후 행사로 더 넥스트 스파크, 트랙스에 관한 차량 설명이 있었습니다. 



 

모든 행사 내내 많은 취재진들이 함께 했습니다. 한국지엠은 인천가치 재창조를 위한 '우리는 인천' 캠페인에도 적극 참여할 예정입니다.



대표이미지

 

우리는 인천이라는 말처럼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서 인천과 함께 인천에 있는 우리 한국지엠이 더욱더 큰 발전이 있기를 기원해 봅니다. 

 

 

미니 인터뷰
김기철 인천광역시 경제정책과장

 

Q. 인천 경제단체 업무 협약식의 취지에 대해 설명해 주세요.


A. 오늘 업무 협약식은 지역경제활성화와 인천 가치 재창조에 의의를 두고 있습니다. 아울러 한국지엠의 인천 내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지역의 민간 경제단체와 행정기관이 함께 역량을 결집하자는 의미도 담고 있습니다. 이와 같이 여러 기관과 단체가 관심을 갖고 각자의 역할을 한다면 인천의 자동차 산업도 더욱 거듭나게 될 것입니다.

 

 

Q. 협약식 이후 어떤 변화를 기대하시나요?


A.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실질적으로 민간단체나 행정 기관이 관심을 갖게 된다면 한국지엠을 중심으로 한 지역의 자동차 산업이 더욱 발전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동시에 지역민들의 한국지엠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자동차 판매율 증가로도 이어지길 기대합니다.

 

 

Q.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해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A. 노사정의 긍정적인 생각과 협동이라고 생각합니다. 노사정이 힘을 합쳐 합의점을 찾고 그것을 적극적으로 실천하는 것이 지역 발전에 있어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여기까지 한국지엠과 인천시 및 유관 협력기관들의 지역 공동발전 협력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소식을 전해드린 지고릴라였습니다.



 


공유하기
  1. Favicon of https://blog.gm-korea.co.kr 다파라 2016.02.26 17:46 신고
    주소 수정 댓글

    인천지역에서 점유율50프로 넘었으면 하네요.쉐보레 화이팅